바로가기 메뉴 본문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경기문화포털

메뉴전체보기

전체메뉴

메뉴보기 검색

경기문화포털

메뉴펼쳐보기

메뉴전체보기

컨텐츠페이지

전시 상세정보

철학자의 돌 Philosopher's Stone

  • 2020.03.28~2020.08.16
  • 닻미술관

철학자의 돌 Philosopher's Stone

  • 주최/주관 닻미술관
  • 참여작가 빌레 칸사넨 Ville Kansanen, 그레첸 르마이스트레 Gretchen LeMaistre, 론다 래슬리 로페즈 Rhonda Lashley Lopez, 다이앤 피어스 Diane Pierce
  • 문의 031-798-2581
  • 홈페이지 www.datzmuseum.org/

전시시간
오전 11시 ~ 오후 6시 / 월·화요일, 설·추석연휴, 선거일 휴관
장소
닻미술관 / (12735)경기도 광주시 초월읍 진새골길 184
후원
-
요금정보
성인 3,000원 그외 2,000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 무료

온라인 전시(Online Exhibition) 바로가기

* 3월 28일 오픈하는 <철학자의 돌> 전시는 온라인으로 먼저 만나볼 수 있습니다.

코로나-19 심각단계에 따른 지자체의 방침에 따라 전시공간 개방은 당분간 보류합니다.

상황이 변하는대로 다시 공지해 드리겠습니다.



사진의 연금술

옛 연금술사들에게 물, 불, 흙, 공기 네 가지 원소는 물질세계의 근원입니다. 그들이 찾던 ‘철학자의 돌’ 또는 ‘현자의 돌’이라 불리는 그것은, 아무것도 아닌 물질을 금으로 변화시키는 신비의 질료를 뜻한다고 합니다. 비록 실패한 과학이지만 연금술은 대립되고 모순된 가치가 함께 공존하여 에너지가 되는 창조성을 상징하기에 현대의 시인과 예술가에게는 아직도 흥미로운 주술입니다. 전시에 함께하는 네 명의 사진가는 각자의 삶의 깊이를 사진 매체를 통해 연마한 아름다운 결과물로 보여줍니다. 이들은 동시대를 살아가는 예술가이자 철학자로서 우리에게 진지한 삶의 질문을 던집니다.

‘빌레 칸사넨 Ville Kansanen’은 거대한 자연이자 신비한 풍경인 사막에 매료되어 일종의 장소특정적 설치 작업을 진행하고, 이를 연출 사진으로 선보입니다. 고정된 존재의 근원으로 여겨지는 사막은 작가의 작업을 통해 자연의 순환에 대한 명상으로 이어지며 다시 영원을 꿈꾸는 영적인 존재로 인간을 소환합니다. ‘그레첸 르마이스트레 Gretchen LeMaistre’는 본인이 어린 시절을 보낸 섬에서 시간을 거슬러 진행한 작업을 선보입니다. 조류의 명료한 흔적을 촬영한 와 빛과 물질을 다루며 사진 실험으로 재현한 시리즈는 작가 개인의 역사와 장소의 역사가 중첩되어 서사가 감춰진 추상 사진으로 전환됩니다. ‘론다 래슬리 로페즈 Rhonda Lashley Lopez’는 마음의 눈으로 깊이 공명한 자연의 순간을 금을 입히거나 사진 화학적인 고유한 과정을 거쳐 종이 위에 담아냅니다. 연금술과도 같은 섬세한 인화 과정은 작가가 품은 자연의 빛이 물질로 전이된 결과입니다. ‘다이앤 피어스 Diane Pierce’는 이성적인 동시에 비이성적인 주변 사물의 관계성에 대해 고민하고 이를 사진적 방법으로 재구성합니다. 드로잉 과정에서 탐구한 재료들의 얽힌 관계는 사진을 통해 포착된 우연성으로 새로운 맥락을 이루며 2차원의 평면에서 3차원의 입체로, 다시 4차원 상상의 공간이 되어 우리 앞에 펼쳐집니다.

연금술은 고귀한 것을 얻으려는 인간의 열정 그 자체를 의미하는지 모릅니다. 이성과 논리가 지배하는 현대 사회에서 아직도 예술가의 꿈을 발현시키는 상징으로서 연금술은 인간이 과학과 이성의 논리만으로 살아갈 수 없으며 자연과 예술, 영적인 상상력을 필요로 하는 존재임을 반증하고 있습니다. 2020년 유난히 힘든 봄을 맞으며 통제 불가능한 삶을 견디는 과정을 통해 얻어지는 것들을 기억할 수 있기를, 연단의 과정을 통해서만 얻을 수 있는 순도 높은 이상을 꿈꾸는 자에게 예술은 지혜의 샘이 되어줄 것입니다.

강민정_학예실장